印尼,바라트州 분리독립요구 시위 발포 7명 숨져

입력 1998-07-07 19:29수정 2009-09-25 08: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도네시아 동부 이리안 바라트주에서 6일 분리독립을 요구하는 시위대를 향해 군인들이 발포, 7명이 숨지고 수십명이 부상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인권단체와 교회 소식통들이 7일 밝혔다.

인도네시아 법률구조기금의 한 관계자는 “시위 도중 최소한 7명이 사망했다는 보고를 받았으나 우리로선 확인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그러나 다른 인권단체 소식통들은 주도(州都) 자야푸라에서 군인들의 무력 진압으로 5명이 사망한 것으로 보이며 1백41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지역군 사령관인 아구스 에디오노대령은 시위 진압과정에서 실탄과 고무탄을 사용했으며 20명이 부상했을 뿐이라고 말했다.

〈자카르타AFP연합〉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