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연예

김병지 “아직도 히딩크 밉다” 불화설 언급

입력 2022-01-24 22:32업데이트 2022-01-24 22:3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전 축구선수 김병지가 예능감을 뽐냈다.

김병지는 24일 오후 8시 50분 방송한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bro) 2’에 출연했다.

이날 김병지는 “나는 아직도 히딩크가 밉다”며 거스 히딩크 감독과의 불화설을 언급했다.

현역 시절 드리블하는 골키퍼로 독특한 플레이 스타일을 자랑하던 그의 모습이 히딩크 감독의 전술과는 맞지 않았던 것.

이와 함께 2002년 월드컵 당시 주전 경쟁에서 밀릴 수밖에 없었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고백했다.

김병지는 또 히딩크 감독과의 불화를 떠올리던 중 후배들을 향해 “나를 따라하려면 인생을 걸어라”는 충고로 현장을 뒤집어놓았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