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안전한 조선소’ 삼성중공업, 안전 최고 평가 등급 ‘A’ 획득

뉴시스 입력 2021-04-23 03:51수정 2021-04-23 03:5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삼성중공업이 조선소 안전성 평가에서 최고등급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삼성중공업은 영국 해상보험회사들이 설립한 JHC가 실시하는 위험관리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A’를 획득했다.

JHC는 선박보험관련 제반 규정, 약관, 기준, 규칙 등을 협의하기 위해 만든 기관으로, 영국 해상보험사들이 1910년 설립했다.

조선소 위험관리평가는 ▲HSE 규정과 절차 준수 ▲오염물질 관리 실태 ▲비상사태 대응 능력 ▲작업허가제도 운영 등 총 13개 평가항목으로 구성돼 있으며, 해외전문기관의 시스템 점검 및 까다로운 현장 실사를 거쳐 A에서 E 등급까지 부여된다.

주요기사
삼성중공업이 받은 A등급은 ‘사고 발생 위험이 현저히 낮은 수준(Extremely low levels of risk)’을 뜻하는 안전 최고 평가 등급이다.

삼성중공업은 평가 결과는 전 세계 해상보험회사들이 선박 건조 보험 요율 산정 시 참고 지표로 활용하고 있어 보험료 절감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A등급 획득은 세계 보험업계가 삼성중공업의 안전관리 시스템을 높게 평가한 결과”라며 “안전이 경영의 제1원칙인 만큼 안전한 사업장 구축을 위해 더욱 힘쓸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