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애플 손잡나… ‘애플카’ 협력 논의

서형석 기자 , 박희창 기자 입력 2021-01-09 03:00수정 2021-01-09 05: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車시장 지각변동 예고… 주가 급등

‘애플카’로 자율주행 전기자동차 시장에 도전장을 던진 애플이 현대자동차와 협력을 모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과 현대차가 손을 맞잡을 경우 현재 테슬라가 주도하고 있는 글로벌 전기차 시장의 지각변동이 예상된다.

8일 현대차와 현대모비스는 애플과의 협력설에 대해 “다수의 기업으로부터 자율주행 전기차 관련 공동개발 협력 요청을 받고 있으나, 초기 단계로 결정된 바 없다”고 공시했다.

현대차가 애플과 협력을 논의 중임을 인정한 것으로 자동차 업계에서는 보고 있다. 특히 소프트웨어 강자인 애플과 전기차 양산 기술을 보유한 현대차가 힘을 모으면 상당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두 기업의 협력 소식에 8일 현대차와 현대모비스 주가가 20% 가까이 급등했다.

이날 코스피는 120.5포인트(3.97%) 오른 3,152.18에 장을 마쳤다. 외국인이 9년 반 만에 최대인 1조6478억 원어치를 사들이며 상승세를 이끌었다.

관련기사

서형석 skytree08@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박희창 기자
#애플#현대차#전기차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