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BRAND]“세종로… 시청… 도심서 F1 머신 구경하세요” 르노삼성차 이색 로드쇼 外

동아일보 입력 2010-09-16 03:00수정 2010-09-1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르노삼성자동차는 다음달 전남 영암에서 열리는 포뮬러원(F1) 코리아 그랑프리의 성공을 돕고 축제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다음달 16일까지 전국 5개 지역에서 르노의 F1 쇼카를 전시하는 이색 로드쇼를 진행한다.

또 서울 세종로 사거리와 시청 앞 도로 550m에서 F1 머신을 실제 주행하는 이벤트도 벌일 예정이다. 이번에 전시되는 르노 F1 쇼카는 지난해 F1 그랑프리에 출전했던 ‘르노 R29’ 모델로 국내 최초로 야외에 전시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 소음·배기가스 적은 전기차, 마라톤대회 리드… BMW코리아


BMW코리아는 12일 열린 제7회 철원DMZ 국제평화마라톤대회에 BMW의 전기자동차인 ‘미니 E’와 하이브리드 차량인 ‘액티브하이브리드 X6’를 제공했다.

BMW코리아 측은 “이번 마라톤에서 이들 차량들이 선두그룹을 리드하는 역할을 맡아 선수와 시민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며 “엔진과 모터 소음이 거의 없고 배기가스도 일반 차에 비해 훨씬 적어 선수들에게 보다 쾌적한 경기 환경을 제공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