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캡틴 아메리카’ 출연 女 배우, 母 살해 혐의로 긴급 체포
더보기

‘캡틴 아메리카’ 출연 女 배우, 母 살해 혐의로 긴급 체포

최윤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1-02 10:49수정 2020-01-02 14: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몰리 피츠제럴드 인스타그램

마블 영화 ‘캡틴 아메리카: 퍼스트 어벤져’에 출연했던 배우 몰리 피츠제럴드(38)가 어머니를 살해한 혐의로 체포됐다.

미국 연예매체 할리우드 리포터는 1일(현지시각) 배우 몰리 피츠제럴드가 지난달 24일 미국 캔사스 주 올라스의 자택에서 2급 살인 혐의로 경찰에 긴급 체포돼 수감 중이라고 전했다.

그는 68세인 자신의 어머니를 칼로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어머니는 몰리 체포 나흘전인 12월 20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아직 살인 동기는 밝혀지지 않았다.

주요기사

몰리는 배우이자 연출가로 활동했다. 주로 저예산 영화에 출연했으며, 대표작으로는 영화 ‘더 로우풀 트루스’ ‘더 크립스’가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마블 영화 ‘캡틴 아메리카: 퍼스트 어벤져’로 얼굴을 알렸다. 극중 스타크 걸로 출연하며 조연출로도 활약했다.

최윤나 동아닷컴 기자 yyynnn@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