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닉스, 0.9초전 역전 덩크… LA클리퍼스에 2연승 거둬

유재영 기자 입력 2021-06-24 03:00수정 2021-06-2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국프로농구(NBA) 피닉스가 경기 종료 직전 디안드레이 에이턴의 극적인 버저비터 덩크 슛으로 서부콘퍼런스 결승(7전 4승제)에서 2연승을 달렸다. 11년 만에 콘퍼런스 결승에 진출한 피닉스는 23일 안방경기로 열린 2차전에서 LA 클리퍼스에 104-103으로 역전승을 거뒀다.

피닉스는 경기 종료 0.9초 전 마지막 공격에서 제이 크라우더의 어시스트를 에이턴이 앨리웁 덩크로 연결해 승리를 매듭지었다. 클리퍼스는 103-102로 앞선 상황에서 4쿼터 종료 8.2초를 남기고 폴 조지가 자유투 2개를 모두 놓치며 이길 수 있는 기회를 놓쳤다. 최고 영웅이 된 에이턴은 24득점, 14리바운드로 펄펄 날았다.
유재영 기자 elegant@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미국프로농구#피닉스#역전 덩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