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시대 의정부 터 시민에 공개

김동주 기자 입력 2021-06-22 03:00수정 2021-06-22 03: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에서 출토된 조선시대 의정부 유적이 21일 오전 일반 시민들에게 공개되고 있다. 서울시는 7년여에 걸친 학술연구와 발굴조사를 마친 뒤 사적 제558호로 지정된 해당 유적을 21일부터 23일까지 공개한다. 사전예약을 통해 매일 총 3회(오전 10시 반∼낮 12시)에 걸쳐 관람이 가능하다.

김동주 기자 zoo@donga.com
주요기사

#조선시대#의정부 터#시민에 공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