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새마을금고 중앙회, 中企운전자금 융자 업무협약

강성명 기자 입력 2021-02-23 03:00수정 2021-02-2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산시는 22일 오후 일자리경제실장실에서 새마을금고 중앙회 부산본부와 ‘중소기업 운전자금 융자취급’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부산 지역 140개의 새마을금고는 다음 달부터 중소기업 운전자금을 취급한다. 연간 3000억 원 규모의 중소기업 운전자금은 시의 중소기업 육성기금으로 운영 중이다. 은행이 중소기업을 위해 저리의 융자를 지원하면 시가 일반 시중 금리와의 차액을 보전하는 방식으로 부산은행 등 13개 시중은행에서 취급하고 있다. 부산시민 약 200만 명이 이용 중인 140개 새마을금고의 총자산 규모는 16조8554억 원이다.

박광제 새마을금고중앙회 부산지역본부장은 “협약을 통해 어려움이 많은 중소기업 및 서민가계 지원을 활성화하고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성명 기자 smkang@donga.com
주요기사

#부산시#새마을금고 중앙회#운전자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