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이한열 열사 어머니-기념사업회 모교 광주 진흥고에 장학금 1억원

광주=정승호 기자 입력 2020-12-01 03:00수정 2020-12-01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고 이한열 열사의 어머니 배은심 여사(80)와 이한열기념사업회가 이 열사의 모교인 광주진흥고에 장학금 1억 원을 기탁했다.

30일 광주진흥고에 따르면 최근 배 여사와 기념사업회가 ‘학생들을 위해 써 달라’며 장학금 1억 원을 맡겼다. 기념사업회 관계자는 “수년 전에 개인 후원자가 ‘배 여사를 위해 써달라’며 사업회에 1억 원을 지정 기탁했다”며 “배 여사와 상의한 끝에 이 금액을 이 열사의 모교에 장학금으로 내놓기로 했다”고 밝혔다. 광주진흥고는 역사동아리 ‘유월’을 중심으로 매년 6·10민주항쟁과 관련한 초청 강연과 사진 전시회 등을 통해 이 열사를 기려 왔다.

광주=정승호 기자 shjung@donga.com
주요기사

#고 이한열 열사#배은심 여사#이한열기념사업회#광주 진흥고 장학금 1억 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