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추미애 아들 의혹에 “검찰 수사 진행…언급할 내용 없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9-08 19:33수정 2020-09-08 19: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뉴스1
청와대가 8일 추미애 법무부장관 아들 서모 씨의 군복무 시절 특혜 의혹과 관련해 “특별히 언급할 내용이 없다”며 말을 아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을 만나 ‘불공정 이슈와 관련해 야권 공격이 거세지고 있는데 어떻게 보고 있나’라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또 이 관계자는 “추 장관 아들 문제는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이기 때문에 그동안 언급을 해오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이어 ‘서 씨와 관련해 휴가 특혜뿐만 아니라 자대배치와 통역병 배치 청탁 의혹까지 제기되고 있다’는 얘기가 나오자 “앞의 질문과 같은 내용이기 때문에 앞에 드린 답변으로 갈음하겠다”고 했다.

주요기사
대법관 임기를 마친 권순일 중앙선거관리위원장의 거취 논란에 대한 질문도 나왔다. 관계자는 “인사에 대한 사안은 확인해 드리지 않는다”며 “관련 내용은 선관위에 문의해야 할 것 같다”이라고 답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