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계열 아이마켓코리아 오늘 상장

동아일보 입력 2010-07-30 03:00수정 2010-07-30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기업 간(B2B) 전자상거래업체인 삼성그룹 계열사 아이마켓코리아가 30일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한다. 이로써 삼성그룹 계열 상장사는 19개가 된다.

2000년 설립된 아이마켓코리아는 기업 간 전자상거래를 통해 기업의 소모성 자재와 기자재 등 산업재 전반을 공급하는 업체다. 삼성 계열사 관련 매출이 전체 매출액의 약 65%를 차지하며 아모레퍼시픽 농심 NHN 등을 고객으로 확보하고 있다. 삼성전자 삼성물산 삼성전기 등 특수관계인 지분이 59.6%에 이르며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일가의 지분은 없다.

22일부터 이틀간 일반청약을 받은 결과 180만 주 모집에 3조3790억 원의 청약증거금이 몰려 245 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공모가는 1만5300원으로 결정됐다. 회사 측은 공모로 조달한 자금 약 1350억 원 가운데 400억 원을 물류창고를 짓고 전자상거래 시스템을 확충하는 데 사용할 계획이다.

정임수 기자 imsoo@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