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뉴스 스테이션] 보아-슈주-소시…SM 합동월드투어

동아닷컴 입력 2010-07-02 11:05수정 2010-07-02 21: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보아, 슈퍼주니어 등이 소속된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8월21일 서울을 시작으로 미국 LA, 일본 도쿄, 중국 상하이 및 아시아 주요 도시를 순회하는 대규모 합동공연 ‘SM타운 라이브 '10 월드투어’를 개최한다.

이번 ‘SM타운 라이브 '10 월드투어’에는 강타, 보아, 유노윤호, 최강창민,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에프엑스, 트랙스 등 소속 아티스트가 총출동해 5시간 동안 공연을 벌인다.

‘SM타운 라이브’는 2008년 서울, 상하이, 방콕 등에서 열린 바 있다.

이번 투어의 시작을 알리는 서울 공연은 8월21일 오후 5시 서울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펼쳐진다.

관련기사
9월4일 미국 LA 스테이플스 센터, 9월11일 중국 상하이 홍커우 체육관 등에서 이어 열린다. 도쿄는 현재 공연 일정을 최종 조율중이다.

SM 측은 “미국 LA공연의 경우는 최정상의 아티스트들만이 설 수 있는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공연을 개최하게 되어 세계적인 이목을 끌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