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장성 백양사서 단풍-한국화감상 이색전시회

입력 1998-10-10 11:50수정 2009-09-24 23: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깊어가는 가을 산사(山寺)의 단풍과 함께 한국화를 감상할 수 있는 이색 전시회가 전남 장성 백양사에서 열리고 있다.

지난달말 광주 백년갤러리전에 이어 1일부터 릴레이 형식으로 열리고 있는 이번 전시회는 효산 류종갑(柳鍾甲·37)씨의 개인전. ‘금강산 보덕암의 꿈’ ‘만법귀일’ ‘공즉시색’ 등 한국화 30여점이 백양사 경내 고불미술관에 전시되고 있다.

류씨는 “대중과 함께 느끼고 호흡하며 일체감을 이룰 수 있는 ‘편한 작품’을 선보이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백양사주지 지선(知詵)스님은 “효산의 수묵화는 생명의 빛과 에너지, 서정과 낭만을 함께 느끼게 한다”고 평했다. 이번 전시회는 24일까지 계속된다. 0685―392―7502.

〈광주〓김 권기자〉goqud@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