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대세, 2경기 연속 득점포…시즌 4호골

동아일보 입력 2010-09-28 09:47수정 2010-09-28 09:4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독일 프로축구 무대에서 활약하는 북한 국가대표 공격수 정대세(26.VfL보훔)가 2경기 연속골을 터트렸다.

정대세는 28일 오전(이하 한국시각) 독일 뒤셀도르프의 에스프리트-아레나에서 치른 2010-2011시즌 독일 프로축구 2부리그 6라운드 포르투나 뒤셀도르프와 원정경기에서 전반 22분 결승골을 넣어 보훔에 1-0 승리를 안겼다.

23일 아르미니아 빌레펠트와 5라운드 홈 경기(3-1 승)에서 쐐기골을 뽑은 데 이어 2경기 연속골다. 일본 J-리그 가와사키 프론탈레에서 뛰다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을 치르고 나서 보훔으로 옮긴 정대세의 이번 시즌 4호 골이기도 하다.

정대세는 이날 4-2-3-1 포메이션의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89분을 뛰고 후반 44분 마르첼 말트리츠와 교체됐다.

주요기사
인터넷 뉴스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