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이준석, 갑작스런 제주 잠행…‘어떤 발언할지’ 관심집중

입력 2021-12-02 10:23업데이트 2021-12-02 10:2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 구성과 관련, 불만의 표시로 당무를 거부하며 1일 부산과 전남 순천을 잇따라 방문했던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2일 제주도를 불쑥 찾아오면서 국민들의 이목이 제주로 쏠리고 있다.

‘잠행 3일째’인 이 대표가 제주에서 어떤 발언을 할지가 관심사다.

하지만 이 대표가 1일 저녁에 제주에 온 것인지, 2일 아침 온 것인지도 파악을 못할 정도로 잠행이어서 제주도민들도 어리둥절해하고 있다.

국민의힘 제주도당 관계자는 이날 이준석 대표의 제주방문을 확인해 주면서 “비공식적 일정이어서 자세한 일정은 알 수 없다”며 “다만 오임종 4·3 유족회 회장을 만날 예정인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허향진 도당위원장은 뉴시스와 통화에서 “공식적인 일정 방문이 아니기 때문 구체적 방문계획을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며 “도당은 이 대표로부터 오임종 4·3 유족회 회장을 만날 터이니 연락을 취해달라고 해서 연락을 해줬다”고 전했다.

이 대표가 4·3평화공원 위령탑을 참배하는지, 언제 유족회장을 만나는지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이 대표는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 구성과 관련해 당무를 거부하며 1일 부산에 이어 순천과 여수를 방문했다.

[제주=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