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감염병연구소, 25일 모더나와 화상 회의…백신기술 협력 논의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1-23 14:31수정 2021-01-23 14:4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립보건연구원 국립감염병연구소와 스테판 반셀 미국 모더나사 대표이사가 오는 25일 오후 10시 화상회의를 개최한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은 23일 코로나19 정례 브리핑에서 “화상회의를 통해 신속개발이 가능한 mRNA 백신 관련 기술협력 및 공동연구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국립감염병연구소와 미국 모더나사 간 협력의향서(MOU)를 체결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번 회의는 지난해 12월 28일 문재인 대통령과 스테판 반셀 모더나 대표이사 간 면담에 따른 실무 후속조치의 일환이다.

문 대통령은 스테판 반셀 대표화 화상회의를 통해 2000만명이 접종할 수 있는 분량의 코로나19 백신을 받는데 합의한 바 있다.

주요기사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jhjinha@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