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 돼지농장 일대 ‘황우석공원’ 만든다

입력 2005-12-08 02:57수정 2009-09-30 20:3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황우석 서울대 석좌교수에게 실험용 돼지를 공급하던 충남 홍성군 구항면 오봉리 돼지농장 일대가 공원으로 조성된다.

충남도는 황 교수가 최초로 줄기세포 연구와 실험을 한 홍성 돼지농장(440평)과 주변을 ‘황우석 기념공원’으로 꾸미기로 했다고 7일 밝혔다.

충남도는 충남발전연구원에 의뢰해 구체적인 공원화 계획을 수립하기로 했다.

대전=지명훈 기자 mhjee@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