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YS 5촌조카 구속…분양권 미끼 1억가로채

입력 1998-07-01 19:40수정 2009-09-25 08: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산지검 형사2부 이상대(李相大)검사는 1일 호텔 지하식당 분양권을 양도해주겠다고 속여 1억여원을 가로챈 김영삼(金泳三)전대통령의 5촌 조카 김진권(金進權·43)씨를 사기 혐의로 구속했다.

〈부산〓석동빈기자〉mobidic@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