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중학생 진로교육 대폭 강화…서울교육청 내년부터 실시

입력 1997-09-25 08:16업데이트 2009-09-26 09:4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서울시교육청은 24일 내년부터 중학생을 대상으로 각 학생에게 알맞은 진로를 권고하는 「진로판단 권고제」를 실시하고 2001년에는 진로교육에 관한 교과목을 신설하는 등 진로교육을 대폭 강화하기로 했다. 시교육청은 이날 오후 한국교총 강당에서 열린 중학교 진로교육 개선을 위한 공청회에서 이같은 내용의 개선안을 발표하고 이르면 11월에확정, 내년부터시행키로했다. 개선안에 따르면 각 학교에 교감 진로교육주임 학교운영위원 등으로 「진로지도위원회」를 구성, 학생에게 진로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는 동시에 적합한 진로를 권고하고 이에 대해 이의가 있을 경우 정밀 적성검사를 통해 다시 판단하도록 했다. 〈홍성철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