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박경재변호사 『불성실변론』손배소 패소

입력 1997-03-18 19:45업데이트 2009-09-27 02:1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서울지법 민사합의14부(재판장 張慶三·장경삼 부장판사)는 18일 朴允淑(박윤숙·여)씨가 변호인의 불성실한 변론 때문에 손해를 보았다며 朴慶宰(박경재)변호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소송에서 『박변호사는 3백만원의 위자료를 지급하라』며 원고일부승소판결을 내렸다. 〈신석호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