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후보 레이나 “강좌 중단 죄송, 대체 강의 제작”

  • 뉴시스
  • 입력 2024년 2월 23일 17시 22분


코멘트
경기 오산 지역 단수공천을 받은 김효은(레이나) 후보가 23일 입당에 따른 강좌 중단에 사과했다. 그는 “자신을 대신해 다른 강사가 대체 강의를 제작했고, 서비스를 재개해 학생들이 평소와 똑같이 이용할 수 있게 조치했다”고 밝혔다.

김 후보자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제 수업을 듣고 계신 학생분들에게 불편을 끼쳐드려 정말 죄송하다”면서 “저를 국민인재로 선발해준 당을 비롯해 국민께 심려를 끼쳐드린 것 같아 송구할 따름”이라고 말했다.

그는 “제가 강의한 모든 강좌에 대한 EBSi에서 다시 보기 서비스 등이 선거방송심의위원회 및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유권해석에 따라 총선 기간 노출을 중지키로 결정됐다고 들었다”면서 “총선 다음날부터 즉시 기존 강의에 대한 다시 보기 서비스 등을 할 것이라는 답변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제자분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올해 현재까지 새롭게 제작된 두 개의 강좌 중 수능개념 강의는 5일 전부터 유튜브에 전편 업로드 된 상태”라며 “수강생들이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복습 음원 파일도 내려받을 수 있게 했다”고 덧붙였다.

또 김 후보자는 “국민인재로서 학생들과 선생님, 학부모님들께 더 나은 교육환경을 드리고 싶은 마음이 앞서서 이 같은 규정을 살피지 못했다”며 “수험생과 학생 여러분들이 겪은 불편에 대해 다시 한번 진심으로 송구하게 생각한다”고 사과했다.

[서울=뉴시스]
  • 좋아요
    0
  • 슬퍼요
    0
  • 화나요
    0
  • 추천해요

댓글 0

지금 뜨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