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이재명, 딴지일보에 “검찰정권 들어설지도 몰라” 글 올려

입력 2021-12-09 08:48업데이트 2021-12-09 09:1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국회사진기자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8일 친여 성향의 온라인 커뮤니티 딴지일보에 직접 글을 올리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딴게이 여러분 인사드립니다. 이재명입니다’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컴퓨터로 ‘딴지일보’를 보고 있는 이 후보의 모습을 담은 인증샷을 올렸다. ‘딴게이’는 딴지일보 게시판에서 활동하는 이용자들을 뜻한다.

그는 “눈팅은 오래 전부터 하고 있었다. 빨리 인사드리고 싶었는데 여러 날이 지났다”며 “말만이 아닌 진짜 새로운 모습의 선대위로 인사드리고 싶어 조금 늦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고 노무현 전 대통령께서는 2002년 대통령 출마 연설에서 ‘과거 권력에 맞섰던 사람들은 모두가 죽임을 당했다. 우리 젊은이들이 떳떳하게 정의를 이야기할 수 있고 떳떳하게 불의에 맞설 수 있는 새로운 역사를 만들겠다’고 하셨다”며 “지금은 나아졌습니까”라고 물었다.

그러면서 “가짜뉴스와 기득권자의 횡포가 여전히 우리를, 사회를, 국가를 멍들게 하고 있다”며 “참혹했던 군사정권에 이어 그 전두환장군을 존경하는 전직 검사에 의한 검찰정권이 들어설지도 모르겠다”고 말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겨냥한 발언으로 풀이된다.

이 후보는 “권력자의 교체 정권교체를 넘어 내 삶이 바뀌는 세상교체에 나서겠다”며 “이재명이 확실히 바꾸겠다. 공정을 확보하고 정의를 바로 세우는 국민의 일꾼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진흙 속에서도 아름다운 꽃은 핀다. 어느 딴게이님의 ‘우리 후보’라는 말씀을 기억하며 해야할 일을 잊지 않겠다”며 “여러분의 꿈, 우리 모두의 꿈을 실현하는 대통령이 되겠다”고 했다.

이 후보는 앞서 디시인사이드 ‘이재명 갤러리’와 ‘클리앙’에도 직접 글을 남기는 등 온라인을 통한 소통 행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

김혜린 동아닷컴 기자 sinnala8@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