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람속으로

故 김상하 삼양 명예회장 1주기… 온라인 추모행사

입력 2022-01-21 03:00업데이트 2022-01-21 03:0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23일까지 홈피 통해 추모관 운영
어록-생애 담아… 경영철학 재조명
삼양그룹이 남고 김상하 명예회장 1주기를 맞아 제작한 온라인 추모 영상의 한 장면. 삼양그룹 제공
고(故) 김상하 삼양그룹 명예회장의 1주기를 맞아 온라인 추모행사가 열렸다.

삼양그룹은 20일 김 명예회장의 생전 어록과 추모 영상 등을 담은 온라인 추모관을 이날부터 23일까지 그룹 홈페이지를 통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7분 분량의 추모 영상에는 “회사에서 나의 책임이 가장 크기 때문에 하루에 세 번씩 반성한다”는 김 명예회장의 어록을 시작으로 기업 경영과 사회 공헌, 직원 소통 등에서 묵묵히 책임을 다한 고인의 생애를 담았다.

또 삼양그룹이 신규 사업에 진출할 때마다 기술과 설비 도입을 도맡은 김 명예회장의 현장 중시 경영과 산업보국(産業保國)의 경영 철학을 재조명했다. 현장 임직원들과 식사하며 소통하는 모습 등 인간적인 모습도 만날 수 있다.

그는 1988년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으로 취임해 12년 동안 재임했다. 상의 역사상 ‘최장수 회장’이다. 한일경제협회장, 제2의건국위원회 공동위원장, 대한농구협회장, 환경보전협회장 등 100여 개 단체의 회장직도 도맡았다.

삼양그룹 관계자는 “김 명예회장은 산업보국을 위해 쉼 없이 봉사하고 헌신했다”며 “김 명예회장을 비롯한 선대 경영진의 뜻을 토대로 삼양의 새로운 100년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신동진 기자 shin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람속으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