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IT/의학

㈜에스케이아이, 오이지소프트 인수…사업 영역 확장

입력 2019-08-08 17:19업데이트 2019-08-08 17: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사진: (왼쪽부터)에스케이아이 서재완 이사, 지승훈 오이지소프트 대표(사진=SKI 제공)
인도네시아 기반 한국계 IT기업 ㈜에스케이아이(SKI·대표 고강제)는 복권시스템과 암호화 및 얼굴인식 기술 등을 개발하는 개발사 오이지소프트를 인수하고 해외 복권 사업 및 국내 스포츠 토토 사업에 본격 진출한다고 8일 밝혔다.

SKI에 따르면 지난 7월 오이지소프트의 지분 인수계약을 체결한 상태에서 코스닥 상장사인 ‘바이오로그디바이스’가 보유하고 있던 오이지소프트 지분 중 51%를 인수했다. 오이지소프트는 SKI의 산하 개발사로 SKI의 다양한 전자복권·블록체인·생체인식 사업에 참여하게 된다.

서재완 SKI 이사와 지승훈 오이지소프트 대표는 지난 7일 서울 강남구 SKI 한국법인 사무실에서 오이지소프트 지분 인수에 따른 향후 사업 관련 추가 계약을 체결하고, 향후 해외복권사업 진출 및 국내 스포츠 토토 컨소시엄 참여에 관해 합의했다고 밝혔다.

서재완 이사는 “SKI는 암호화솔루션 EzCrypto2.0, 얼굴인식 솔루션, 얼굴인식 단말, 미들웨어, 복권발행시스템, 전자금융결제시스템 등 세계 어디에서도 인정받는 기술을 보유했다”며 “SKI는 모바일시대 한국을 빛낼 세계적인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이지소프트는 핀테크·암호화 및 생체인식 전문 개발사로 2009년 국내 전자복권발행시스템 개발, 2011년 로또복권 국산화시스템과 스포츠 토토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 업체에 따르면 오이지소프트의 통합복권 솔루션은 국내 복권위원회에 납품돼 나눔 로또, 동행복권에서 사용 중이며, 스포츠 토토 시스템은 국민체육진흥공단에 납품되어 케이토토에서 사용 중이다.

한편, SKI(Surya Korin International)은 안면인식·모바일전자결제시스템·전자복권서비스·E커머스 분야의 기술을 보유했으며 인도네시아에 본사를 두고 있다고 밝혔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IT/의학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