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허베이서 규모 5.1 지진 발생…베이징도 진동 감지돼

뉴스1 입력 2020-07-12 09:13수정 2020-07-12 09: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2일 오전 6시38분(현지시간) 중국 수도 베이징과 인접한 허베이(河北)성 탕산(唐山)시 구예(古冶)구에서 규모 5.1 지진이 발생했다. 출처-인민왕 갈무리
12일 오전 6시38분(현지시간) 중국 수도 베이징과 인접한 허베이(河北)성 탕산(唐山)시 구예(古冶)구에서 리히터 규모 5.1 지진이 발생했다.

이날 중국지진대망(中國地振臺網)에 따르면 지진 발생 지점은 북위 39.78도, 동경 115.95도이며 진원 깊이는 10km다.

인민일보 등 중국 매체들에 따르면 지진이 발생한 탕산시에서 가까운 톈진과 베이징에서도 진동이 강하게 감지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베이징 철도 당국은 승객들의 안전을 위해 열차 운행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번 발생한 지진으로 인한 피해 상황은 아직 보고되지 않았다. 탕산은 1976년 7월28일 규모 7.8 대지진으로 24만 명 이상 사망했던 곳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