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시 "후세인 잡혀서 속이 후련하네"

입력 2003-12-16 14:39수정 2009-09-28 02:2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잡혀서 속이 후련하네."

16일 백악관에서 열린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의 올해 마지막 기자회견. 부시 대통령은 한 기자가 "사담 후세인 전 이라크 대통령을 체포한 미군이 '부시 대통령의 안부를 전한다'라고 했다는데 오늘 후세인에게 인사말을 한다면 어떻게 하겠는가"라고 묻자 이렇게 말했다.

부시 대통령은 이어 "세상은 당신이 없으면 더 좋아질걸세, 사담 후세인 선생. 더워서 구멍을 파고 그 속으로 기어들어갔다니 참 재미있더구만. 우리의 용감한 특공부대가 훌륭한 첩보를 토대로 당신을 찾아냈지"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후세인, 은신한게 아니라 감금됐을 것"

그는 또 "당신은 정의의 심판을 받게 될게야. 이것(정의)은 당신이 당신 나라에서 잔혹하게 다뤘던 사람들에게는 베풀지 않았던 것이지만 말이야"라고 덧붙였다. 후세인 전 대통령은 부시 대통령의 아버지인 조지 H 부시 전 대통령 암살시도 혐의도 받고 있다.

이진기자 leej@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