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라조 조빈·원흠, 코로나19 음성 판정…예정대로 일정 소화

뉴스1 입력 2021-09-19 16:05수정 2021-09-19 16:0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노라조 / 사진제공=마루기획 © 뉴스1
노라조의 멤버 조빈, 원흠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19일 소속사 마루기획은 “노라조는 선제적으로 진행한 코로나19 검사에서 이날 음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앞서 노라조가 녹화를 진행한 SBS ‘좋은아침’의 촬영 스태프 중 2명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노라조는 해당 스태프들과의 밀접 접촉은 없었던 걸로 파악했으나, 선제적 대응을 위해 18일 오후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최종 음성 판정에 따라 노라조는 향후 정상적으로 방송 및 컴백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다만 노라조가 신곡 ‘고민은 배송만 늦출 뿐’ 컴백전 대중들에게 신선한 무대를 선보이기 위해 준비한 ‘추석! 현대홈쇼핑과 노라조’ 특집 방송 출연은 아쉽게도 불발됐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