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호진 부친상, ‘1세대 프로레슬러’ 천규덕씨 별세

뉴스1 입력 2020-06-02 13:08수정 2020-06-02 13:0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천호진 © News1
배우 천호진(60)이 부친상을 당했다.

2일 천호진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에 따르면 천호진의 부친인 1세대 프로레슬러 선수 천규덕씨는 지병으로 이날 별세했다. 향년 88세.

제이와이드컴퍼니 관계자는 뉴스1에 “천호진의 부친인 전 프로레슬러 선수 천규덕씨가 세상을 떠났다”며 “천호진은 현재 조용히 빈소를 지키는 중”이라고 밝혔다.


천규덕씨의 빈소는 나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4일이다.

주요기사

고인은 1960~1970년대에 활약한 프로레슬러 1세대로 ‘당수촙의 대가’로 유명세를 탔다. 선수로 활약했던 그는 최근 지병으로 인해 요양병원에서 생활해왔다.

베테랑 배우인 천호진은 천규덕씨의 장남이다. 천호진은 현재 KBS 2TV 주말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출연 중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