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경제

홍남기 “내년 초 추경 편성 고려 안 해…확정 예산 집행이 우선”

입력 2021-12-20 17:09업데이트 2021-12-20 17:1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정치권의 내년 초 추가경정예산(추경) 편성 요구와 관련해 “현 단계에서 추경 편성을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2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2022년 경제정책방향’ 관계부처 합동브리핑에서 ‘여야가 내년 1월 추경 편성을 추진하고 있는데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홍 부총리는 “내년도 예산이 확정된 지 얼마 되지 않았고 내년 예산 심의 과정에서 소상공인, 방역 예산을 최소 18조원 이상 반영했다”며 “지난주 정부가 소상공인들을 위한 3대 패키지 지원방안도 마련해 발표한 바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아직 회계 연도도 시작되지 않은 시점이기 때문에 소상공인 3대 패키지 지원방안을 가장 신속하게 집행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생각한다”며 “내년도 예산이 607조원 규모로 이미 확정됐기 때문에 기정 예산을 가장 신속하게 집행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강조했다.

[세종=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