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련, 한-러 재계회의 내달 출범

입력 2001-01-28 19:18수정 2009-09-21 09: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러시아 재계회의가 발족된다.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2월말 방한에 맞춰 한국과 러시아의 재계 인사들이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모임이다.

전경련은 28일 한―러 재계회의를 다음달 중 출범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경련은 이미 미국 일본과 재계회의를 운영중이고 중국과도 올 상반기 중 중국 공업경제연합회와 한중 재계 고위급 회담을 열기로 합의한 상태여서 한반도 주변 4강과의 민간협의 채널을 확보하게 됐다.

전경련은 이 협의 채널을 통해 동북아 경제공동체 구성과 남북한 경제협력사업의 추진방향을 구체화하고 한미, 한일 자유무역협정 체결 등 민간 경제계의 숙원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박원재기자>parkwj@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