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문화

‘방탄소년단 후보’ 제64회 그래미 어워즈, 4월 라스베이거스서 개최

입력 2022-01-19 09:07업데이트 2022-01-19 09:0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연기됐던 ‘제64회 그래미 어워즈’(Grammy Awards)가 4월 개최된다.

18일(이하 현지시간) 그래미 어워즈를 주관하는 미국 레코딩 아카데미 측은 “‘제64회 그래미 어워즈’ 일정이 조정되어 오는 4월3일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진행된다”고 알렸다.

레코딩 아카데미에 따르면 이번 시상식은 코미디언 트레버 노아가 호스트를 맡고, CBS에서 생중계된다.

미국 레코딩 아카데미 측은 “그래미를 처음 라스베이거스에 데려가 세계적 수준의 쇼를 선보일 예정이라 기대된다”며 “공연 날짜 연기를 발표했을 때, 아티스트 커뮤니티의 진심 어린 응원과 연대의 메시지를 받았다, 이들의 관대함에 겸허한 마음이 들었고 그래미상을 향한 변함없는 헌신에 감사하다”고 밝혔다.

당초 ‘제64회 그래미 어워즈’는 오는 31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크립토닷컴 아레나(구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오미크론 확산세로 인해 지난 5일 연기를 결정했다.

당시 레코딩 아카데미 측은 “오미크론 변종을 둘러싼 불확실성을 고려할 때, 이달 31일에 공연을 여는 것은 너무 많은 위험을 내포하고 있다”며 “우리는 곧 발표될 미래의 날짜에 음악의 가장 큰 밤을 축하하길 기대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지난해 열렸던 ‘제63회 그래미 어워즈’도 팬데믹 여파로 1월 말에서 3월로 연기된 바 있다.

한편 ‘제64회 그래미 어워즈’에는 방탄소년단이 지난해 5월 발표한 곡 ‘버터’(Butter)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다.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제63회 그래미 어워즈’의 해당 부문 후보에 오른데 이어 2년 연속 같은 부문에 노미네이트된 만큼 이번에는 그래미에서 상을 거머쥘 수 있을 지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