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경제|문화

“BTS·세븐틴 품은 백화점”… 더현대 서울, ‘하이브 인더숲 팝업스토어’ 운영

입력 2021-09-03 17:43업데이트 2021-09-03 17:4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다음 달 31일까지 두 달간 운영
BTS·세븐틴 관련 의류·소품 등 100여종 판매
‘리테일 테라피’ 개념 확장
“젊은 세대에 새로운 힐링 콘텐츠 제안”
현대백화점은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업체 ‘하이브(HYBE)’와 협력해 서울 여의도 소재 더현대 서울 1층에서 ‘인더숲 팝업스토어(In The SOOP POP-UP)’를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팝업스토어는 다음 달 31일까지 문을 연다.

인더숲은 하이브가 선보이고 있는 오리지널 콘텐츠다. 방탄소년단(BTS), 세븐틴 등 바쁜 생활을 잠시 멈춘 소속 아티스트들이 자연에서 휴식을 보내며 느끼는 힐링과 여유로움을 담고 있다고 한다.

이번에 선보인 팝업스토어는 446㎡(약 135평) 규모로 ‘도심 속 힐링숲’ 콘셉트로 꾸며졌다. 대형 포토존이 마련됐고 의류와 소품, F&B(푸드&비버리지) 등 라이프스타일 상품 100여종을 선보인다. 15만 원 이상 구매 시 BTS 또는 세븐틴 테마 그래픽이 적용된 인더숲 천연 광목 손수건을 증정한다.
팝업스토어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매장 내 동시 입장 가능 고객을 50여명으로 제한하고 당일 예약제로 운영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매일 백화점 오픈 전인 오전 9시부터 더현대 서울 정문 앞 접수 키오스크에서 휴대폰 번호로 사전 신청을 받은 뒤 입장 가능 시간에 문자가 보내지는 방식으로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현대백화점 측은 젋은 세대 공략을 강화하기 위해 하이브 인더숲 팝업스토어 운영을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하이브 역시 보다 많은 대중들이 일상에서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도록 이번 팝업스토어 운영에 공감했다고 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리테일 테라피(쇼핑 힐링) 개념을 적용한 더현대 서울과 도심 속 힐링 숲을 구현한 인더숲 팝업스토어 콘셉트가 잘 맞아떨어져 하이브와 함께 협력을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트렌드에 부합하는 새로운 콘텐츠를 적극 발굴해 차별화된 쇼핑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