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지웅, 임지호 추모…“고된 몸을 감싸는 한끼, 대접하던 분”

뉴시스 입력 2021-06-14 11:02수정 2021-06-14 11: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허지웅이 요리연구가 고(故) 임지호를 추모했다.

방송인 허지웅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BS 러브FM ‘허지웅쇼’ 녹화장에서 고 임지호와 찍은 사진을 공유하며 “그날 ‘허지웅쇼’를 찾아주신 게스트는 사람이 좋아 사람들 몸에 좋은 재료로 음식을 해 먹이기를 좋아하는 분이었다”고 글을 올렸다.

이어 “그저 반복되는 끼니가 아닌 먹는 자의 지친 속과 고된 몸을 감싸 안을 수 있는 그런 한 끼를 만들어 대접할 줄 아는 사람이었다”고 추억했다.

또 “방랑식객이라는 이름으로 더 자주 불리고는 했던 임지호 셰프가 지난 토요일 세상을 떠났다. 다른 어딘가에서 역시 우연히 마주친 누군가를 위해 속 깊은 한 끼를 지어주고 있을 것만 같다”며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주요기사
앞서 고 임지호는 지난 12일 새벽 심장마비로 사망했다. 향년 65세.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 등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했다. 고인은 대한민국 곳곳을 돌며 자연주의 식재료로 요리를 선보여 ‘방랑식객’이라 불렸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