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퇴근길 한 컷

“퍼부어도 너무 퍼붓네”[퇴근길 한 컷]

입력 2022-08-08 16:05업데이트 2022-08-08 16:0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8일 오후 서울 광화문역 지하광장.
점심시간 맞아 움직이던 시민들이 쏟아지는 폭우를 바라보며 잠잠해지길 기다리고 있습니다.
우산을 써도 비바람이 강해 옷을 다 적시기 일쑤입니다.

절기상으로 입추(7일)를 넘겼지만 여름장마는 계속됩니다.
서울과 경기 북부, 강원 영서지역에는 호우주의보가 발효됐습니다.
반면 남부지방은 30도를 웃도는 폭염이 계속됩니다.

기상청은 내일까지 수도권 등 중부지방에 200~300mm 이상의 폭우가 쏟아지고, 강원과 충청, 경북 일부에도 최대 15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짧은 시간에 많은 비가 쏟아져 곳곳에 비 피해가 예상돼 사고 예방에 더 주의가 요구됩니다.

양회성 기자 yoha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