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 대표 경제-한류 박람회 온라인으로 열려

이인모 기자 입력 2021-10-14 03:00수정 2021-10-1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강원도, 오늘부터 4일간 개최
가상전시-쇼핑몰은 연중무휴
강원도가 해마다 개최하는 동북아 대표 경제·한류축제 ‘제9회 GTI(Greater Tumen Initiative·광역두만강개발계획) 국제무역·투자박람회’가 14일 온라인 개막식을 시작으로 17일까지 열린다.

수출상담회 등 주요 행사는 4일 동안 진행되지만 가상전시관과 메타버스, 쇼핑몰 연동의 온라인 전시와 판매는 1년 내내 운영된다. 관람객들은 검색창에 ‘GTI박람회’를 검색하면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컴퓨터 기기 등으로 시공간을 초월해 박람회를 관람하거나 쇼핑할 수 있다.

박람회의 가상전시 플랫폼은 축구장 220개 면적의 3차원(3D) 전시관이다. 이곳에는 힐링과 치유를 테마로 한 가상공원에 8개관 338개 기업, 1059개 제품이 전시된다. 또 일부 부스는 메타버스 방식을 도입해 기업의 제품 구매는 물론이고 생산 현장을 방문할 수 있고 비대면 화상 만남을 통해 기업인과 바이어가 직접 소통이 가능하도록 했다.

개막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50명 이내의 주요 인사만 초청해 강원 원주 오크밸리 골프빌리지 메인스튜디오에서 연다. 이어 온라인 스타기업 및 해외바이어 수출프로모션이 진행된다.

주요기사
개막 둘째 날인 15일에는 인도네시아 온라인 프로모션 등이 열리고, 16일에는 미국 대형마트 수출협약, 희망나눔 반값경매, 플리마켓 이벤트 등이 이어진다. 17일에는 글로벌 유통업체 농식품 수출선적식과 플리마켓 기부금 전달식 등으로 박람회가 마무리된다.

강원도는 제품 판촉을 위해 14일부터 다음 달 12일까지 입점 141개사 제품에 대해 40% 할인 쿠폰 제공과 함께 5만 원 이상 구매 고객 경품추첨 이벤트를 연다. 또 40개사, 93개 제품에 대해서는 쿠팡 온라인 40% 판촉전도 진행한다.

최기철 강원도 중국통상과장 겸 GTI박람회센터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올해도 온라인으로 개최돼 아쉬움이 있지만 쇼핑몰이 연동된 메타버스형 플랫폼을 중심으로 다양한 수출 및 내수 판매 프로그램을 통해 기업에 희망을 주는 박람회가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인모 기자 imlee@donga.com
#동북아 대표#한류 박람회#온라인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