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 선생님이 본 학교, 화폭에 담아

김영국 채널A 스마트리포터 입력 2021-04-08 03:00수정 2021-04-08 04:4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천문화재단 산하 우리미술관(인천 동구)이 정평한 작가의 ‘다시 봄2’라는 주제의 미술전시를 다음 달 16일까지 연다. 현직 미술교사가 학생들이 사용했던 책상 상판, 칠판 등에 쉬는 시간, 귀가 모습 등 교내 생활 모습을 화폭에 담았다.

김영국 채널A 스마트리포터 press82@donga.com
주요기사

#미술#화폭#미술 전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