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자원봉사 활성화 관련 30개 사업 추진

장영훈 기자 입력 2021-02-25 03:00수정 2021-02-25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구시는 올해 자원봉사 활성화를 위해 5개 분야 30개 사업을 추진한다.

먼저 자원봉사 재난지원 시스템 및 네트워크를 강화한다. 비상 상황 때 신속하게 자원봉사 활동을 할 수 있도록 66개 기관 단체로 구성된 ‘재난 자원봉사 SOS 지원 시스템’을 운영한다. 이와 함께 33개 기업자원봉사협의체 운영, 국민운동단체 등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해 자원봉사 활동 영역을 늘릴 계획이다.

시는 교육상담과 공연봉사단 등 10개 분야 583개 봉사단을 운영한다. 청소년과 대학생 등 미래 세대에게 다양한 자원봉사 활동 기회를 제공한다. 기후 대응과 탄소 중립에 대한 실천 교육을 하는 청소년 자원봉사 체험학교도 운영한다. 시민 참여형 아파트 자원봉사 활동인 행복한 동네 만들기 사업은 확대 추진한다.

대구시는 대구자원봉사박람회를 열어 관련 인프라를 강화한다. 또 1365자원봉사포털에서 자원봉사 실적을 간편하게 조회하고 누적 50시간 이상이면 모바일 자원봉사자증을 직접 신청할 수 있도록 한다. 이 밖에 자원봉사 1년을 결산하는 대구자원봉사자대회를 개최해 우수 시민을 선발한다.

주요기사
장영훈 기자 jang@donga.com
#대구시#자원봉사#사업 추진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