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부터 연말연시 ‘음주운전 집중단속’

김소영 기자 입력 2020-11-30 03:00수정 2020-11-30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찰청 “두달간 주2회 이상 실시” 연말연시를 앞두고 경찰이 음주운전 집중 단속에 돌입한다.

경찰청은 “송년회 등 술자리가 늘어나는 연말연시에 음주운전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것을 막기 위해 선제적으로 집중 단속 기간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경찰은 전국에서 다음 달 1일부터 내년 1월 말까지 2개월 동안 음주운전이 많이 일어나는 시간대에 매주 2회 이상 단속을 벌일 계획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음주운전 단속이 줄었다는 잘못된 인식이 퍼지며 올해 1∼8월 음주운전 교통사고가 지난해보다 15.6% 증가하자 특별 대책을 내놓았다.

9월 18일부터 이달 17일까지 2개월 동안 시행한 음주운전 집중 단속에서는 음주운전자 2만2023명을 붙잡았다. 음주운전을 한 차량에 동승한 18명도 방조 혐의로 입건했다. 이 기간 음주운전 사고는 2599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4.9% 감소했다. 음주운전 사망자도 38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8.3% 줄어들었다.

주요기사
경찰 관계자는 “음주운전은 개인은 물론이고 가정과 사회까지 파괴하는 중대한 범죄”라며 “운전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동참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소영 기자 ksy@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연말연시#음주운전#집중단속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