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삼성화재 아파트 대출금리 인하

입력 2001-09-04 18:37수정 2009-09-19 09: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삼성화재는 4일부터 아파트담보대출의 금리를 최고 0.5%포인트 인하했다.

이에 따라 고객이 근저당설정비를 부담하는 ‘뉴아파트론’의 최저 금리는 연 7.0%, 설정비를 면제받는 ‘프리미엄론’은 최저 연 7.3%를 부담하게 된다. 이는 기존의 아파트담보대출금리보다 각각 0.3%포인트, 0.5%포인트를 내린 것. 대출기간은 5∼20년이며 대출잔액이 30% 미만일 경우 상환하면 중도상환수수료가 없다.

<이나연기자>larosa@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