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사자기 16일 하이라이트]경남상-성남 한판격돌

입력 1998-09-15 19:42수정 2009-09-25 01: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투타에서 한수 위의 경남상고냐, 조직력의 성남고냐.

올해 경남고와 함께 전국대회를 휩쓴 부산세의 기수 경남상고가 서울의 보루 성남고와 2회전에서 격돌한다.

김사율 이택근 곽주섭의 청소년대표팀 ‘삼두마차’가 합류, 최강전력을 재정비한 경남상고로서는 이 경기가 올 대통령배와 화랑기에 이어 3관왕으로 가는 고비. 대표팀 에이스 김사율이 첫 선을 보인다.

이에 맞서는 성남고는 특출난 스타는 없지만 김주용 신동민의 마운드와 백태욱 최현수 최인호가 이끄는 타선의 집중력이 돋보이는 팀. 공수주에서 3박자를 갖춘 선수가 많다. 19일 오후 7시 동대문구장.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