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스포츠

‘최지만 동료’ 와카, 탬파베이 떠나 보스턴과 계약 임박

입력 2021-11-27 15:41업데이트 2021-11-27 15:4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올 시즌 메이저리그(MLB) 탬파베이 레이스에서 뛴 우투수 마이클 와카(30)가 보스턴 레드삭스와 프리에이전트(FA) 계약을 앞두고 있다.

미국 매체 ESPN은 27일(한국시간) “선발 투수 와카가 보스턴과 1년 계약에 합의했다. 와카는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 계약을 맺은 에두아르도 로드리게스의 빈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경쟁하 것”이라고 보도했다.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서 빅리그에 데뷔한 와카는 뉴욕 메츠를 거쳐 지난 시즌 탬파베이와 1년 계약을 맺었다.

올 시즌엔 선발과 불펜을 오가며 29경기에 등판해 124.⅔이닝을 소화하며 3승5패, 2홀드, 평균자책점 5.05를 기록했다. 시즌 종료 후 FA 자격을 얻었고, 선발 보강이 필요한 보스턴과 계약하며 새로운 도전에 나설 전망이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