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여제’도 쓰는 프리미엄 아이언

유재영 기자 입력 2021-09-29 03:00수정 2021-09-29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마스터스인터내셔널
프리미엄 골프클럽 ‘ONOFF’를 수입하고 있는 (주)마스터스인터내셔널(대표 권승하)은 올해 스윙의 편안함과 타구감을 최대한 느낄 수 있도록 제작한 ‘ONOFF FORGED IRON PF-α’ 제품을 출시했다. ‘ONOFF FORGED IRON PF-α’는 JTBC 예능프로그램 ‘세리머니 클럽’에서 원조 ‘골프 여제’ 박세리 도쿄 올림픽 여자골프 대표팀 감독이 아이언으로 사용하면서 크게 화제가 됐다. ‘ONOFF’는 이 방송 제작 지원을 하고 있다. 박 감독은 파 4홀에서 ‘PF-α’로 ‘투 온’을 성공시키기도 했다. 또 120m 거리에서 친 공이 백스핀을 만들며 정확하게 온 그린이 되는 장면도 나와 탄성을 자아냈다.

‘PF-α’는 간결하고 깔끔한 감성의 디자인이 돋보인다. 여기에 독자적인 캐비티(아이언 헤드에서 페이스 뒷부분을 가리킴) 구조 설계를 통해 더 쉽고 편하게 볼을 띄워 멀리 보낼 수 있도록 했다. 이전 모델보다 저중심·심중심화가 실현됐다. 미스 샷이 나올 확률이 현저히 줄었다. 연철 단조 아이언의 사용감도 극대화했다. ‘PF-α’는 연철 중에서도 가장 부드러운 소재 중 하나인 S20C 탄소강을 사용해 특유의 달라붙는 듯한 타구감이 나온다. 적정한 미드 사이즈의 페이스와 SEMI-GOOSE 넥은 포착력이 우수하고 어드레스 방향을 잡기 편하게 디자인됐다. 번호별로 헤드의 하단 두께가 다른 플로 설계로 헤드 스피드와 샷의 정확도를 높였다. 박 감독이 늘 강력한 아이언 샷에서 강조하는 적정 수준의 백스핀을 주기에도 이상적인 제품이다. 소비자 가격 (#5∼PW) 155만 원.

유재영 기자 elegant@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enjoy&golf#골프#스포츠#마스터스인터내셔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