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스포츠

[스포츠 단신]22세 히고, PGA 도전 두번 만에 우승

입력 2021-06-15 03:00업데이트 2021-06-15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왼손 골퍼’ 개릭 히고(22·남아프리카공화국)가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두 번째 도전 만에 우승을 차지했다. 히고는 14일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리지랜드의 콩가리GC(파71)에서 열린 PGA투어 팰머토 챔피언십 최종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3개, 보기 2개를 묶어 3언더파 68타를 적어 최종합계 11언더파 273타로 공동 2위 그룹을 1타 차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달 PGA 챔피언십에서 처음으로 PGA투어 무대에 오른 히고는 이번 우승으로 새 스타 탄생을 알렸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