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승우, 비매너 논란 사과 “다시는 그런 모습 보여주지 않겠다”

동아닷컴 입력 2015-10-13 10:53수정 2015-10-13 10:5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류승우 비매너’

축구선수 류승우(레버쿠젠)가 비매너 논란에 사과했다.

지난 12일 호주와의 2차 평가전 직후 류승우는 앞서 1차전에서 논란이 된 비매너를 언급하며 “그때 당시에는 정신이 없어서 잘 파악을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 부분은 내 잘못이 맞다”며 “전반이 끝나고 난 뒤 사과를 했고 경기가 끝난 다음에도 다시 한 번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다시는 그런 모습을 보여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앞서 지난 9일 열린 호주와의 1차 평가전에서 류승우는 상대 선수와 볼 경합을 하는 과정에서 발을 밟고 몸싸움을 하는 등 거친 행동을 해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한편 류승우는 호주와의 2차 평가전에서 선제골을 터뜨리며 2대1 승리를 견인했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