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마우스] 한대화 감독 “또 무슨 짓을 할지 몰라서 빨리 바꿔버렸어”

동아닷컴 입력 2010-09-11 07:00수정 2010-09-11 07: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화 한대화 감독. [스포츠동아 DB]
○또 무슨 짓을 할지 몰라서 빨리 바꿔버렸어.(한화 한대화 감독. 8일 군산경기에서 장내홈런의 빌미를 제공했던 이양기가 9일 경기에서 바짝 얼어있더라며)

○맞네, 비 오는 거 보니까 내가 선발 맞네.(롯데 이용훈. 자신이 선발 예고된뒤 벌써 우천 취소된 게임이 세 경기나 된다면서)

○갑자기 리오스를 보는 것 같더라고.(SK 김성근 감독. 전날 선발인 한화 데폴라의 예상치 못한 호투에 놀란 듯)

○어! 저기 내 빨래할 사람 배팅 친다!(한화 류현진. 프리배팅 중인 SK 최정을 발견하자)

관련기사
○그러면 땡큐죠.(삼성 선동열 감독. 불펜이 강력한 만큼 선발은 5이닝만 막아주면 임무를 완수한 것이라며)

[스포츠동아]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