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경찰 간부가 사무장 병원 운영 의혹…조사 착수

입력 2022-09-28 18:12업데이트 2022-09-28 18:1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전남 순천경찰서 소속 간부 경찰관이 이른바 사무장 병원을 운영했다는 의혹으로 수사망에 올랐다.

전남경찰청 반부패수사1대는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순천경찰서 A경감에 대한 수사 의뢰를 받고 조사에 나섰다고 28일 밝혔다.

A경감은 고용한 의사 명의로 사무장 병원을 차려놓고 국민건강보험공단에 허위 보험료를 청구해 요양급여비 등을 타낸 의혹을 받는다.

건강보험공단은 자체 조사를 거쳐 A경감을 의료법 위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사기) 혐의로 수사 의뢰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A경감을 입건하기 전 단계로, 정확한 사실관계를 파악한 뒤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수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무장 병원이란 의료기관을 개설할 수 없는 사람이 의료인을 고용하거나 법인의 명의를 불법으로 인가받아 개설·운영하는 병원이다.

[순천=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