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혁영 씨월드고속훼리 회장, 목포시에 3000만원 성금

정승호 기자 입력 2021-09-17 03:00수정 2021-09-17 03:0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혁영 씨월드고속훼리㈜ 회장은 15일 김종식 목포시장에게 이웃 사랑 성금 3000만 원을 기탁했다. 씨월드고속훼리 제공
전남 목포에 본사를 둔 씨월드고속훼리㈜ 이혁영 회장이 1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사랑의 성금 3000만 원을 목포시에 기탁했다. 이 회장은 “추석을 앞두고 형편이 어려운 이웃에게 온정을 전하고 싶었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희망과 사랑을 드리고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면서 행복을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이 회장은 올 2월에도 목포시에 사랑의 성금 3000만 원을 기탁했고 5월에는 업계 최초로 선상 플리마켓을 개최해 수익금 일부와 도서를 기부했다. 지난해 3월에는 코로나19에 대처하기 어려운 취약계층을 위해 마스크와 체온측정기를 구입하는 데 써 달라며 1000만 원을 목포시에 전달하는 등 기업의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이 회장은 2008년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목포시와 함께 목포복지재단을 설립했다. 지금까지 이사장으로 재직하면서 아동과 노인, 장애인 등 저소득층의 복지 향상을 위해 노력해왔다. 이 회장은 그동안 목포복지재단에 성금 4억8000만 원을 기탁했다.

정승호 기자 shjung@donga.com
주요기사

#전남 목포#씨월드고속훼리㈜#성금 3천만 원#목포시 기탁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