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교서 사라진 20대 공무원…해경 바다 수색중

뉴스1 입력 2021-06-24 17:04수정 2021-06-24 17: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자료사진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 뉴스1
24일 오전 8시 25분쯤 인천대교(인천국제공항 방면) 갓길에 차량이 서 있다는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다.

인천대교 상황실은 “운전자는 보이지 않고, 갓길에 차량이 세워져 있다”며 해경에 신고했다.

이 차량 주인은 인천 A구청 공무원 B씨(20대)로 확인됐다.

해경은 B씨가 투신했을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보고 경비정 5척, 연안구조정 2척 보내 수색중이다.

주요기사
(인천=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