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경상 등 일부 밤까지 비…18일 낮부터 차차 맑아져

뉴시스 입력 2021-05-17 17:27수정 2021-05-17 17: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상권, 밤까지 비…내륙은 새벽까지 이어져
내일 전국 비 그치고 낮부터 차차 맑아질 듯
아침 기온은 9~16도, 낮 기온 19~27도 예상
미세먼지 농도, 원활한 대기 확산 '좋음~보통'
월요일인 17일 오후 전국 곳곳에 여전히 비가 내리는 가운데 경상권은 밤까지 비가 이어지겠고, 경남서부내륙은 내일(18일) 새벽까지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내일은 비가 그치고 낮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낮 기온도 점차 오를 것으로 보인다.

이날 기상청은 “내일 중부지방은 구름이 많다가 낮부터 차차 맑아지겠다”며 “남부지방은 대체로 흐리다가 저녁에 전라권과 경북권부터 차차 맑아지고 제주도는 구름이 많겠다”고 예측했다.

비구름이 점차 물러나면서 낮 기온도 점차 오르겠다.

주요기사
기상청은 “아침 기온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10~15도가 되겠고 낮 기온은 25도 내외로 평년과 비슷하겠다”고 전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9~16도, 낮 최고기온은 19~27도가 되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4도, 수원 14도, 춘천 11도, 강릉 12도, 청주 15도, 대전 15도, 전주 14도, 광주 14도, 대구 14도, 부산 16도, 제주 15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5도, 인천 21도, 수원 25도, 춘천 27도, 강릉 24도, 청주 25도, 대전 25도, 전주 23도, 광주 23도, 대구 23도, 부산 21도, 제주 21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중부지방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겠다.

기상청은 “중부서해안에는 낮은 구름과 안개가 혼재돼 나타나면서 고도가 높은 교량이나 도로에서는 갑자기 가시거리가 짧아질 수 있다”며 “차량운행 시 차간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 운전해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